본문 바로가기

보도자료

사단법인 대한통합암학회의 언론보도 자료입니다.


보도자료 내용

현대의학과 한방 합친 '대한통합암학회' 복지부 인가

페이지 정보

언론사메디칼트리뷴 기사보기 보도일2018-02-06 조회1,555

본문

대한통합암학회가 보건복지부로부터 사단법인 설립 허가를 받았다.

학회에 따르면 복지부는 지난달 24일 통합암학회에서 제출한 법인설립 요청서를 검토해 법인 설립을 허가했다. 

이 학회는 홈페이지에서 현대의학과 한방 및 융합의학을 근거중심 의학으로 발전시켜 암환자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노력을 하는 학회로 소개돼 있다.  

통합암학회는 기존에 진행해오던 춘계 및 추계 학술대회를 이어가고(국제학술대회 포함), 또한 통합종양 전문가 배출을 위한 연수강좌를 신설하고 해외 학술단체와 교류를 확대할 예정이다. 

최낙원 이사장은 "정부를 비롯한 각계 전문가가 참여하는 국회 토론회를 개최해 통합암치료가 제도권 내로 들어갈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겠다"고 말했다.